ad34

'말하는대로' 강원국, 정치 안한 이유는? "노무현 대통령 때문"

기사승인 2017.01.11  21:56:31

ad45

공유
default_news_ad1
ad26

[스포츠Q(큐) 주한별 기자]'말하는대로'에서 전 청와대 연설비서관 강원국이 자신이 연설비서관 퇴임 이후 정치를 하지 않은 이유에 대해 밝혔다.

11일 오후 9시40분 방송된 JTBC '말하는대로'에서는 강원국과 배우 수현, 작가 조승연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강원국은 퇴임 이후 정치계에 몸담지 않은 이유를 "노무현 대통령 말씀 때문"이라고 말해 시선을 끌었다.

'말하는대로' 강원국 [사진 = JTBC '말하는대로' 방송화면 캡처]

이날 방송에서 강원국 전 비서관은 "노무현 대통령은 청와대 비서관들에게 정치에 몸담아 국민을 위해 궂은 일을 하라고 조언하셨다. 근데 저를 보시더니 '정치 아무나 하는 거 아니다'라고 하셨다"며 농담했다.

이후 강원국은 "당시 노 대통령께서는 제게 '역사의 진보는 소수가 누리는 걸 다수가 누리게 하는 거다. 자네는 책을 써서 공유해 역사의 진보에 이바지 해라'고 조언하셨다"며 노무현 대통령과의 추억에 대해 이야기했다.

강원국 전 비서관은 "그러나 노무현 대통령 돌아가시기 전까지도 못했다"며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이날 방송에서 강원국은 "'말하는대로'는 제게 해우소다"라며 '말하는대로'에 대한 각별한 마음을 드러냈다.

강원국은 지난 '말하는대로'에 출연, 남다른 버스킹으로 대통령 연설의 중요성에 대해 시청자들에게 알린 바 있다. 특히 최근 '최순실 국정농단' 관련 대통령의 자격에 대한 많은 사람들의 고민이 되는 만큼 강원국의 버스킹은 '명 연설'로 회자됐다.

주한별 기자 juhanbyeol@sportsq.co.kr

ad46
ad45

인기기사

default_news_ad2
ad48
<저작권자 © 스포츠Q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37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default_bottom
ad2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