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34

남녀 셔틀콕 유망주, 나란히 일본 완파 [2018 한일 우수청소년 배드민턴교류전]

기사승인 2018.05.17  10:21:14

공유
default_news_ad1
ad26

[스포츠Q(큐) 이세영 기자] 한국 남녀 배드민턴 꿈나무들이 일본 선수들을 한 수 가르쳤다.

한국은 16일 충청남도 서산 시민체육관에서 열린 2018 한일 우수 청소년 배드민턴 교류전 남녀 단체전 2차전(5단식·3복식·1혼합복식)에서 모두 승리를 거뒀다. 남자는 게임 스코어 5-4, 여자는 7-2로 각각 승리했다.

 

▲ 한국 배드민턴 유망주들이 일본을 제압했다. [사진=오클밸리 제공/뉴시스]

 

전날 1차전에서 남자 6-3, 여자 8-1로 이겼던 한국은 이로써 이번 대회 남녀 모두 2연승을 달렸다.

남자 단체전 2차전에서 1단식 경기를 치른 김형중은 일본 선수에 세트 스코어 0-2로 졌다. 하지만 2단식과 3단식 경기를 잡은 한국은 게임 스코어 3-4로 뒤진 상황에서 마지막 2게임을 잡으며 승리했다.

여자 단체전 2차전에서 단식 첫 번째 주자로 나선 박가은은 일본의 구리하라 아라키에 세트 스코어 2-1로 이겼다. 다음으로 나선 이정현은 일본 선수에 0-2로 졌지만, 이은지가 우에스기 안에 2-0으로 승리해 분위기를 바꿨다. 4단식에서 정다정이 일본 선수에 0-2로 패한 한국은 이후 5경기를 모두 잡으며 7-2 승리를 완성했다.

이번 대회는 17일까지 서산 시민체육관에서 개최된다.

 

이세영 기자 syl015@sportsq.co.kr

ad46
ad45

인기기사

default_news_ad2
<저작권자 © 스포츠Q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37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default_bottom
ad2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