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34

[프로야구] KIA타이거즈 5연패, 류승현-홍재호-고영창 분전 수확

기사승인 2019.02.20  22:43:45

공유
default_news_ad1
ad26

[스포츠Q(큐) 민기홍 기자] KIA(기아) 타이거즈가 스프링캠프 연습경기 5연패를 당했다. 일본프로야구(NPB) 팀들의 세기를 실감하는 중이다.

KIA 타이거즈는 20일 일본 오키나와 나하 셀룰러 스타디움에서 열린 요미우리 자이언츠와 연습경기에서 5-7로 졌다.

야쿠르트 스왈로즈와 2연전을 시작으로 주니치 드래곤즈, 히로시마 도요카프, 요미우리까지 대결에서 한 번도 웃지 못했다.

 

▲ 고영창. [사진=KIA 타이거즈 제공]

 

그래도 이전 연습경기들보단 내용이 좋았다. 무엇보다 기존 주전 멤버가 아닌 새 얼굴들이 분전한 게 고무적이다. 

류승현과 홍재호가 멀티히트를 날렸고 한준수가 2루타로 2타점을 올렸다. 불펜 고영창은 무실점 행진을 3경기로 늘렸다. 고영창과 더불어 유승철, 문경찬도 1이닝 무실점. 

양현종과 함께 KIA 선발 마운드를 책임지게 될 제이콥 터너와 조 윌랜드는 각각 2이닝 4피안타 3실점, 1이닝 1피안타 무실점을 기록했다. 최고 구속은 터너 152㎞, 윌랜드 149㎞였다.

 

민기홍 기자 sportsfactory@sportsq.co.kr

ad46
ad45

인기기사

default_news_ad2
<저작권자 © 스포츠Q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54
ad37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0
default_bottom
ad29
#top